진짜 예술의 세계는 정말 굉장한 것 같아요.

음악은 귀로 듣는 거라고 하지만 가끔 가다보면 

눈과 귀를 모두 놀라게 하는 경우도 많답니다.


게다가 가끔은 남다른 아이디어로 만들어진 공연도 있어서

그런 모습을 보면 진짜 눈과 귀와 정신을 놀란답니다.





제가 최근에 놀랐던 것은 한 오케스트라의 연주였답니다.

뭔가 장르의 특징 때문인지 오케스트라는 상당히 어렵고

다가가기 힘들것 깥다는 그런 이미지가 있었거든요.


하지만 인터넷을 돌아다니다보니 

세상에는 굉장히 친숙한 느낌이드는 오케스트라도 있더라구요.





악기의 모양이 뭔가 묘하다는 것을 눈치챈 분도 있을 것 같은데요.

저 악기는 고급 재료로 만들어진 것이 아니라

쓰레기 매립지에 버려진 것을 활용해서 만든거랍니다.


그래서 남다른 모습을 보이고 있는데 놀라운 것은

보기에는 저렇지만 악기 다운 소리를 낼 수 있다는 겁니다.





이렇게 보기 드문 모습을 보고 있으니 

저절로 눈과 귀와 정신이 놀라게 되는데요.


이전에는 어렵게 느껴지던 오케스트라가 어째서인지

약간 친근해보이지 않나요?





저는 이런게 약간 어렵고 힘들던데 처음에는요


요즘 날씨가 많이 추워지고 있어요 다들 감기 꼭 조심하시고요

오늘도 다들 고생하셨습니다 퇴근하시고 편안한 밤되시길



Posted by 포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천추 2014.11.06 2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단하군요. 하기야 실력있는 분들은 질 낮은 악기 가지고도
    이쁜 소리를 내던데, 실력이 없는 우리들은 늘 비싼 악기를 원하죠.
    잘 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2. 화이트세상 2014.11.07 12: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악기보다 연주하는 사람이 중요하네요.. 잘보고갑니다.
    행복한 주말 되세요^^